• wayway

'파죽지세' 우리카드 4연승…선두권 턱 밑까지 추격


우리카드 알렉스가 27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진행된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강타로 공격하고있다. 2020.12.27.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정다워기자] 우리카드가 대한항공까지 잡아내며 4연승에 성공, 선두권과의 격차를 한 발자국 더 좁혔다.


우리카드는 27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대한항공과의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3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5-20 25-23 19-25 23-25 16-14) 진땀승을 거뒀다. 풀세트 접전 끝에 4연승을 거뒀고, 승점 2를 추가하면서 30점을 기록하며 선두 대한항공(36점), 2위 KB손해보험(35점), 3위 OK금융그룹(32점)과의 차이를 좁혔다. 5위 한국전력(26점)에는 4점 앞섰다.


우리카드는 1~2세트를 수월하게 풀어나갔다. 알렉스가 각각 10득점, 9득점으로 활약했고, 나경복과 류윤식이 공격을 분담하면서 빈 틈 없는 배구를 했다. 강력한 서브를 앞세워 중요한 순간마다 리드를 점하면서 대한항공을 어렵게 만들었다.


문제는 3세트부터 발생했다. 알렉스의 공격성공률이 떨어졌고, 대한항공이 유광우에서 한선수로 세터 변화를 주면서 흐름이 달라졌다. 결국 3~4세트를 임동혁과 정지석, 곽승석이 살아난 대한항공에 빼앗겼다.


흔들리던 우리카드는 5세트 들어 집중력을 회복했다. 1점 차 접전을 벌였는데 14-14 듀스 상황에서 하승우가 연속으로 서브를 통해 리시브 라인을 흔들며 상대 범실을 유발, 승리를 가져갔다.


알렉스는 41득점으로 양 팀 통틀어 가장 많은 득점을 책임졌고, 나경복(12득점), 류윤식(9득점이 레프트에서 알렉스의 짐을 덜었다. 센터 라인에서는 하현용이 8득점, 최석기가 5득점으로 활약했다.


대한항공은 외국인 선수가 없는 가운데 임동혁이 29득점을 폭발시켰고, 정지석과 곽승석이 레프트 라인에서 나란히 15득점씩을 분담했지만 알렉스의 존재감을 이겨내지 못했다. 중요한 순간마다 집중력을 상실해 실점하는 모습도 아쉬웠다. 승점 1을 획득하긴 했지만 연승 행진을 6에서 마감했고, 3라운드 전승 도전도 물거품이 됐다.


슬롯사이트 weo@sportsseoul.com



  • 정우성, 또 한 번 난민 문제에 '소신 발언'

  • 조항조 극찬 받은 미녀 트로트 가수의 정체

조회 0회댓글 0개

대한민국 강원도 정선군 사북읍 하이원길 265 KR

6R6C+V8 정선군 대한민국 강원도

https://casinoway82.com

+82 1588-7789

​유사 카지노주소에 주의 하세요

​공식 주소는 이곳 한곳뿐입니다.

  • 바카라사이트
  • 카지노사이트
  • 슬롯사이트
  • 카지노사이트이미지